신입생 을 위한 반려견 입양 꿀팁!(4) 길 생활 오래 한 강아지를 구조해도 잘 적응해서 살 수 있을까요? > 계열별 공지사항 - 애완동물 | 씨티평생교육원

팝업레이어 알림

42c996b81a8d2ddb99f5f55fa530f0fc_1585033 

58bbbe1a972ac66d6666dad10660fed3_1584792
 

신입생 을 위한 반려견 입양 꿀팁!(4) 길 생활 오래 한 강아지를 구조해도 잘 적응해서 살 수 있을까요? > 계열별 공지사항 - 애완동물
계열별 공지사항 - 애완동물

신입생 을 위한 반려견 입양 꿀팁!(4) 길 생활 오래 한 강아지를 구조해도 잘 적응해서 살 수 있을까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조회42회 댓글0건

본문

길에서 떠도는 개는 '유기견 또는 들개'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유기견'은 사람과 함께 살았으나 버려졌거나 반려인이 잃어버린 경우로 길 생활이 길지 않았다면 입양 후 빠르게 실내에 적응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여기서 말하는 '적응'은 배변 교육, 산책 등 행동적인 부분을 제외하고 오로지 개가 실내를 편안하게 생각하는 것을 말합니다.

'들개'는 길에서 오래 생활해 야생화된 유기견이나 길에서 태어나 자란 개를 말합니다. 들개는 길 생활에 완전히 적응해야 생존이 가능합니다. 사람을 피한다는 것은 사람에 대한 사회화 기회가 없었기도 하지만 경계심 없이 사람에게 접근하면 위험하다는 것을 경험을 통해 배웠을 가능성도 높습니다.

야외에서 굉장히 편한 모습을 보여주지만 실내에서는 답답함을 견디지 못하는 개는 보면 유기견보다는 들개에 가까운 것으로 추측 할 수 있습니다. 들개는 자신이 살아온 야외 공간을 더 편하게 생각합니다. 하지만 사람들이 주기적으로 먹이를 주며 돌본다고 해도 학대나 질병에 대한 노출을 생각하면 장기적인 복지가 보장될 수 없습니다.

그렇다면 길 생활을 오래 한 개를 구조해 도와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길 생활을 오래 한 개를 구조해 도와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게티이미지뱅크

▶ 계획된 구조를 하세요

들개를 구조하면서 가장 많이 하는 실수가 부족한 계획과 성급함입니다. 구조를 실패하면 구조자와 그전에 쌓아왔던 신뢰를 한순간에 무너뜨릴 수 있으며, 심하면 그 장소에 다시는 나타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둥이는 이미 한 번 구조를 했던 경험이 있습니다. 전과 같은 방법으로 구조한다면 눈치를 채고 구조가 실패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철저하게 계획해야 합니다.

사람 손을 타지 않는 개들을 포획할 때는 여러 가지 방법이 있는데요. 포획틀을 사용한다면 오랫동안 포획틀에 적응하는 시간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포획틀을 설치하고 먹이를 포획틀 안과 주변에 뿌려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는 기간을 충분히 주세요. 개가 완전히 포획틀에 대한 경계를 풀고 포획틀 안에 자연스럽게 들어갈 때 구조를 하는 것이 성공 확률이 높습니다.

올가미 형태로 된 목줄을 이용해 구조한다면 처음부터 목줄을 채우려는 욕심은 버리는 것이 좋습니다. 포획틀을 이용해 구조하는 방식과 똑같습니다. 처음엔 목줄을 보여주는 것에서 시작해 목줄에 대한 거부감이 없어질 때까지 간식을 주며 시간을 보내고 개 목까지 목줄 안으로 확실하게 들어갔을 때 목줄을 채우는 것이 좋습니다.

▶ 구조 후 교육과 관리

많은 들개들이 구조된 후에도 교육과 관리 부족으로 불행한 삶을 삽니다. 구조 후 갑작스러운 삶의 변화에 개는 불안하고 두려울 수밖에 없죠. 따라서 구조를 결정하기 전에 보호 장소, 치료 등 구조자로서 해줄 수 있는 한계가 무엇인지 미리 생각해봐야 합니다.

구조된 개가 앞으로 지내게 될 장소는 개별적인 공간이며 탈출 가능성이 없고 안전해야 합니다. 개가 실내를 너무 답답해한다면 점차적으로 실내 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마당과 같은 실외 공간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또한 당분간은 안전과 적응을 위해 수시로 개를 돌볼 수 있는 사람이 필요합니다. 이러한 조건을 모두 맞추기 쉽지 않지만, 개와 사람에 대한 안전은 가장 먼저 고려해야 할 부분입니다.

개가 지낼 실내공간에는 숨을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당분간은 억지로 다가가거나 만지는 등 불필요한 접촉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두려움과 불안감이 있는 상황에서 사소한 접촉은 부정적인 자극이 될 수 있으며 적응을 방해하기 때문입니다. 둥이가 공간을 스스로 탐색하고 안전한 곳임을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

사료는 실내에서 그릇에도 주고 일부를 주변에 뿌려서 자연스럽게 공간에 대한 긍정적인 기억을 만들 수 있도록 해주세요. 그리고 하루에 3~4번 둥이가 가장 좋아하는 간식을 멀리서 던져주며 반응을 확인해 보세요. 만약 사람이 있는 상황에서 먹지 않는다면 간식을 던져주고 자리를 피하는 단계부터 시작할 수 있습니다.

 

구조된 들개가 좋아하는 친구 개가 있다면 실내 공간에서 자주 만나게 해주시면 좋습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개가 실내에서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인다면 둥이도 불안감이나 경계심을 푸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들개가 인간의 세상에서 새로운 삶을 시작하는 것은 아주 큰 변화입니다. 어쩌면 보통 반려견처럼 사는 것은 욕심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둥이가 보통 반려견과는 다른 삶을 살아왔다는 것을 이해하고 인내심을 가지고 기다린다면 적어도 길에서 살던 시절보다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을 거라 믿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담하기

온라인 문의가 진행중입니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