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 천만시대, 떠오르는 직업 '반려동물행동교정사' > 계열별 공지사항 - 애완동물 | 씨티평생교육원

팝업레이어 알림

51f7973861f5eaf8e76df0a28c62bb28_1593582
 

반려동물 천만시대, 떠오르는 직업 '반려동물행동교정사' > 계열별 공지사항 - 애완동물
계열별 공지사항 - 애완동물

반려동물 천만시대, 떠오르는 직업 '반려동물행동교정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조회483회 댓글0건

본문

 

반려동물 천만시대, 떠오르는 직업 '반려동물행동교정사'
작성자 : 관리자작성일 : 2018-03-27  |  조회 : 14
2060_3854_2159.png
반려동물 인구가 증가하면서 반려동물 행동교정사가 미래직업으로 주목받고 있다.[사진=KTV 방송 캡처]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동물을 하나의 가족처럼 생각하고 받아 들이는 사람들이 반려동물을 위한 비용을 아끼지 않고 있다.

 

반려동물에 대한 시장 규모가 커지면서 이와 관련된 직업들도 점차 주목받기 시작했다. 그중 가장 주목받는 직업 중 하나가 '반려동물행동교정사'이다. 

 

최근 13일 방송된 KTV '사람中心 일자리가 뜬다'에서 반려동물행동교정사가 소개되기도 했다.

반려동물행동교정사란 반려동물이 사람과 함께 살면서 서로 맞춰야 하는 생활 규칙이나 문제행동 교정을 돕는 직업이다. 최근 개 물림 사고가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면서 반려동물 교육에 대한 관심이 크게 늘었다.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씨티칼리지 애완동물학부에도 반려동물행동교정사가 되기 위해 찾아오는 청년들이 매년 증가하는 추세다.

 

 

2060_3855_2459.png
박보연 반려동물행동교정사는 개와 사람 사이의 소통을 원할하게 해주는 기쁨을 느끼는 게 가장 보람된 일이라고 말했다.

 

박보연 반려동물행동교정사는 "공격성이 심한 개들을 관찰과 대책, 개선을 통해 보호자와 반려동물 사이를 원활하게 소통해주는 기쁨을 보는 게 가장 기쁘고 보람된 일"이라며 "동물을 다루는 직업인만큼 가장 중요한 부분은 인성"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면서 사람과 동물이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돕는 사람이 행동교정사인만큼 수요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

김선영 기자  petissue7@daum.net

<저작권자 © 펫이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원본 :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2089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담하기

온라인 문의가 진행중입니다.

바로가기